Great wall logo  Badaling 만리 장성 Great wall at badaling
  | 관광지 | 활동 | 서비스 | 회사 소개 | 국가원수 영접
 
  회사 소개
관광 개황
팔달령 장성의
장성의 역사
장성 인상
교통
기후 특징
  서비스
관광지 관광객
쇼핑
식사
장애인 통로와
숙박
핫라인
 
  국가원수 영접

    팔달령 장성은 신 중국 외교사의 영원한 기념비이다. 전기침(Ǯ) 전 국무원 부총리 겸 외교부장은 팔달령 장성이 중국 외교사에 공헌한 역할을 극찬했다.

    1954년 주은래 전 총리가 인도의 네루(Jawaharlal Nehru) 전 총리와 함께 팔달령 장성을 유람했다. 네루 총리는 만리장성이 영접했던 첫 외국인 지도자이다. 그 이후 팔달령은 중국정부의 중요한 국사 영접 장소가 되었다. 젊음을 되찾은 장성은 새로운 역사적 사명을 수행했고 그 독특한 방식으로 세계를 향해 평화를 사랑하는 중국인의 마음을 전달하고 있다.

    1972년 미국의 닉슨 대통령은 팔달령 장성에 올라 웅장한 장성을 바라보며 위대한 민족만이 이처럼 위대한 장성을 창조할 수 있다. 라고 감탄했다. 2002년 미국 부시 대통령은 중국에 대한 공식방문을 원만히 마치고 팔달령 장성을 특별히 찾았다. 닉슨 대통령이 섰던 자리에 올라선 부시 대통령은 닉슨 대통령의 기록을 깨뜨리겠다.고 농담하고 떠나기 전, 방명록에 우리 국민들이 평화와 행운을 영원히 누리기를 기원합니다. 라는 글을 남겼다.

    지금까지 팔달령 장성은 1억 5천 여명의 외국 관광객을 영접했고 닉슨, 레이건, 고르바초프, 엘리자베스 여왕 2세, 대처부인, 만델라, 옐친, 조지 부시, 푸틴, 오바마 등 460여명의 국가 원수, 정부 수뇌 및 세계 명사들이 장성을 찾아 역사의 기록을 남기고 우정의 씨앗을 뿌렸으며 평화를 기원하는 마음을 전달했다.

    2002년 팔달령 장성은 상해 대세계 기네스 본부로부터 세계 각국의 관광객이 가장 많이 다녀간 관광지, 세계 각국의 원수, 정부 수뇌를 가장 많이 영접한 관광지 등 두 가지 부문의 기네스 최고 기록을 인정 받았다.